달력

012018  이전 다음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72%의 개발자들이 안드로이드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61%의 iOS 개발팀이 월 50만원 이하의 수입을 기록하고 있고, 안드로이드는 그 수가 68%입니다.


10개 앱을 만들어서 히트쳐야 월 500 정도입니다.



from: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440994382684708&set=a.271335546317260.64679.100003224492233&type=1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mixpanel 이라는 곳에서 제공하는 통계입니다. 참고할만 합니다.

출시 3일만에 46%까지 올라갔네요.


https://mixpanel.com/trends/#report/ios_7




via: https://www.facebook.com/chanjin65/posts/657047097646357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일단 아이맥 완료했습니다.
대대적으로 일어납니다. 연락처, 사진, iTunes, 메일, 일정이 iCloud의 계정에 연결됩니다.

[##_http://okjsp.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5.uf@133902384E9609B30C4D89.png%7Cwidth=%22500%22%20height=%22387%22%20alt=%22%22%20filename=%22%EC%8A%A4%ED%81%AC%EB%A6%B0%EC%83%B7%202011-10-13%20%EC%98%A4%EC%A0%84%206.36.55.pn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로그인을 하고 나면 연락처, 캘린더, 책갈피에 대해서 iCloud사용 옵션이 나옵니다. 나의 Mac찾기는 나의 아이폰 찾기와 같은 형식이겠지요.
[##_http://okjsp.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1.uf@153902384E9609B40D197E.png%7Cwidth=%22500%22%20height=%22387%22%20alt=%22%22%20filename=%22%EC%8A%A4%ED%81%AC%EB%A6%B0%EC%83%B7%202011-10-13%20%EC%98%A4%EC%A0%84%206.37.45.pn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구글의 연락처를 잘 쓰고 있었는데, 이제 격리됩니다. 안드로이드와 잘 연계하고 쓰고 있었는데, 많이 아쉬운 부분입니다.


맥의 위치를 볼 수 있고, 유실된 맥의 위치 찾거나 잠그고 내용을 지우도록 하는 기능입니다.

완료되었습니다.


이제 아이폰과 아이패드 업데이트 해야겠습니다.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2011/06/06 애플의 통계

2011.07.18 13:50
애플 WWDC 키노트에서 발표된 2011년 6월의 애플 통계입니다.
from: http://www.apple.com/podcasts/apple_keynotes/apple_keynotes.xml

태블릿 PC를 포함한 미국에서의 모바일 기기 OS통계


현재까지 판매된 iOS 디바이스: 2억0만개 


아이북스토어에서 다운로드된 수: 1억3천만


앱스토어에 있는 앱 : 425,000개


아이패드 전용 앱 : 90,000개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된 수 : 140억 2008년 여름부터 2011년 6월까지


개발자에게 지급된 금액: 2.5billion 25억달러(*1,000원 = 2.5조원)


2011년 4월 US의 모바일 브라우저 사용 비율: iOS 64%


사람들 많이 모이겠습니다.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