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02017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estima7 님의 트위터를 통해서 알게된 정보입니다.
http://www.webdirections.org/sotw10/ 에서 가져온 그림이 많은 것을 말해주고 있습니다.

개발에 편한 브라우저가 Firefox가 1위인 것은 당연하다 생각되는데, Safari가 2위인 것도 한국인으로서는 의외이고, 구글 크롬브라우저가 3위입니다.
테스트 브라우저에서 IE의 위상은 최종 사용자에서 IE의 비율을 제대로 반영한 것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모바일 브라우저에서는 모바일 사파리가 압도적이고, javascript 라이브러리에서 jQuery의 78% 점유율은 대단하게 느껴집니다.

국내 웹 개발자들의 현황과는 다르다고 생각이 되는데, 지난 번 Safari 브라우저의 개발자 지원 도구를 보면서 상당히 진보했다고 느꼈는데, 찬찬히 현재 개발환경을 개선할 점을 찾을 수 있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http://www.webdirections.org/sotw10/ 에 더 자세한 정보들이 담겨있습니다.

sponsored post : [Adobe RIA 공식 사이트(www.adoberia.co.kr)]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파이어폭스 3.0.10에서 캡처한 것입니다. 사설 인증서를 사용할 경우이고, 아직 okjsp는 공인보안 인증서 전단계입니다.

UI가 IE보다는 확실히 나은 것 같습니다.

인증서 보기를 통해서 내용을 확인할 수 도 있습니다.

인증서 서명 알고리듬은 SHA-1을 사용하는군요.

파이어폭스에서 접속한 로그인 화면입니다.

정말 별거 없는 개발자 커뮤니티 사이트도 이런데, 포털 같은 경우는 처리해야 할 경우의 수가 어마어마할 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Firefox 초기화

2009.02.26 19:54
최근 뉴스글이 열리지 않는 등 오작동이 있어서 파폭을 Uninstall 하고 다시 설치했지만 플러그인이나 세팅 정보 때문에 생각대로 되지 않더군요. 그래서 Caches 폴더를 찾아서 제거했지만 역시나 헛짚었습니다.

kenuheoyimacbookpro:Firefox kenu$ ls -altr
total 8
drwxr-xr-x   2 kenu  staff   102  2 23 14:46 Crash Reports
-rw-r--r--@  1 kenu  staff   103  2 23 14:46 profiles.ini
drwxr-xr-x@  3 kenu  staff   102  2 23 14:46 Profiles
drwxr-xr-x   4 kenu  staff   170  2 23 14:46 .
drwx------@ 44 kenu  staff  1564  2 23 14:46 ..
kenuheoyimacbookpro:Firefox kenu$ pwd
/Users/kenu/Library/Application Support/Firefox

사용자 디렉토리의 저 폴더를 지워야 초기화되는군요.
북마크는 foxmarks를 이용하기 때문에 온라인 백업되니 아쉬울 것 없죠.

image from: http://abcdefu.wordpress.com/2008/06/14/quickstart-to-creating-firefox-extensions/

신고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이 글을 포스팅하려는데 3.0.4 업데이트가 나왔군요. ^^

firebug의 업데이트와 함께 새로운 UI의 옵션이 맨 처음에 나옵니다.
콘솔(Console), 스크립트(Script), Net 기능을 체크해야 자바스크립트와 네트워크 관련 기능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 중에서 콘솔은 자바스크립트 에러가 표시되는 화면입니다. 다음과 같이 표시됩니다.

여기서 에러메시지를 클릭하면 해당 소스의 자바스크립트로 이동하게 됩니다.

콘솔에는 다른 기능도 있습니다. 바로 현재 페이지의 자바스크립트를 편집해서 실행할 수 있는 영역이 있다는 것입니다. 콘솔 탭의 하단에 >>> 프롬프트 라인입니다. 여기에 자바스크립트를 넣어서 실행할 수 있습니다. 예전부터 있었는데, 안 썼습니다. 몰랐으니까요. ^^;

이렇게 실행 결과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편집 영역을 확장할 수도 있습니다. 라인 우측의 회색 동그라미를 클릭하면 다음과 같이 넓어집니다.

Ajax 작업을 할 때 작은 프로그램도 여기에 넣어서 실행이 가능합니다. ^^;

 
해킹에 조심하셔야겠어요. 툴은 중성이죠. 사용하는 사람에 따라 선이 될 수도 악이 될 수도 있으니까요. 중요한 로직 체크는 자바스크립트로 하는 것을 피해야죠. 서버 쪽의 프로그램에서 체크하는 것은 웹개발의 기본이겠죠.

춤추러 갑니다. ^^ 스윙댄스요. 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한국 모질라 커뮤니티 송년회에 다녀왔습니다.
저녁 8:30에 시작하는 모임인데, 11시 조금 넘어서 끝났지요.
이리 늦게 시작하는 모임은 코드페스트 외에는 처음이었습니다.

홍대의 민토를 찾아갔는데, 장소도 참 길었습니다.
늦은 모임인데 거기다가 1시간 정도 늦게 도착했습니다.
블로거들 모임에 자주 참석해서 그런지 반가운 분들이 많이 계셨습니다.

자기 소개 시간이 한참이었는데, 절반은 지나간 상태였습니다.
파이어폭스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네X버스럽게 말하고 있었고,
아울러 자기에 대해서도 소개하는 시간이었습니다.

재밌는 것은 파이어폭스가 어떤 것인지 구구절절히 강연을 하는 것보다
더 현실적인 지식 나눔의 시간이 아니었나 생각됩니다.
자기 피부에 와닫는 얘기를 참석한 각자가 하고 있었으니까요.

제일 마지막에 차니님이 간단하게 국내외 모질라 현황을 발표하셨습니다.
갈 길이 멀더군요. 국내의 파이어폭스 점유율이 5%도 아니고 0.5% 라는 것이요.
지난 ecdevday에서 인터넷 쇼핑몰도 99.5%가 IE라는 것은 알고 있어지만요.

인상적인 것은 모질라 재단의 인건비가 150억원 정도라는 것.
브라우저 우측상단에 검색영역을 만들고, 구걸 등의 벤더에 팔아서 수익모델을 만들어 냈다는 것.
이것 때문에 오페라 브라우저도 수익모델을 찾고 무료로 전환했다는 것.
그리고 마운틴뷰의 모질라 재단 사무실에서 200m정도 떨어진 곳에 구걸캠퍼스가 있다는 것.
기타 등등 재밌는 사실들이 있었습니다.

내년도 국내 점유율을 2%까지 올리는 것이 목표라고 하셨는데
그렇게 되시길 바랍니다. 저도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면 좋겠습니다.

아, 저는 오페라가 메인브라우저입니다. ㅋㅋ
파이어폭스는 개발플랫폼으로 잘 쓰고 있지요.
서핑은 오페라에 익숙해졌습니다.

차니님 그리고 자원봉사하신 여러분들 수고 많으셨습니다.

신고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me2day css가 변했나

2007.11.06 03:56
즐겨쓰는 브라우저는 오페라입니다.
어제는 일찍 자고 지금 일어나서 서핑을 하다가 즐겨사용하는 사이트인 me2day에 들어갔습니다.
뭔가 어색해서, ie6불러봤죠.(이놈은 MS가 오늘 대대적으로 업데이트 한다던데, 조용하군요.)
역시나 변한 게 있는 듯 하군요. 글과 글 사이의 CSS가 ie와 opera사이에 차이가 생긴 듯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3자 대면시켜 봅니다. 파폭 나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나 따로 노는 오페라인 듯 합니다. 얘가 좀 예민합니다.
불여우랑 친한 개똥벌레(http://www.getfirebug.com/)를 불러다가 진상조사를 시켰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빨간색으로 표기된 부분이 1.5em 으로 마진을 잡았는데, 오페라에서 다르게 해석한 것 같습니다.

여하튼 어색해요. 어색해요.
신고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이미지를 브라우저에서 표시할 때 원래의 사이즈와 차이가 날 경우 이미지가 축소되면서 왜곡이 일어납니다. ie6와 firefox2는 이미지 내의 라인을 생략하는 법으로 축소해서 보여주고, opera9.2와 safari3b는 이미지를 다시 렌더링해서 부드럽게 보여줍니다.

이미지 원본

이미지 원본

이미지 원본입니다. 지난 블로그에 올린 글에 첨부한 스크린샷 이미지입니다. 이것이 브라우저마다 다르게 보입니다.

ie6, firefox2

ie6, firefox2

윈도우XP에서 ie6와 firefox2로 보았을 때의 이미지입니다.
opera9.2

opera9.2

윈도우XP에서 오페라9.2로 보았을 때의 이미지입니다.
safari3beta

safari3beta

윈도우XP에서 safari3 beta로 보았을 때의 이미지입니다. 사파리 브라우저는 아직 한글 쓰기가 안되는 버그가 있는 상태입니다.

오페라 브라우저에 대한 호감이 또 한 번 증가하는군요.

신고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