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5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역시 맥북프로입니다. 에어 초기 모델을 갖고 있는데, 느려서 답답해서 맥북프로(유니바디)를 다시  구매했던 기억이 납니다. 새로나온 맥북에어가 탐이 나기는 합니다만 역시 애플은 돈지X입니다. 

Posted by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3인치와 15인치의 차이입니다. 무게와 부피감 차이가 상당한데, 겹쳐 놓는 것으로는 큰 차이가 없어보입니다.

비스듬히 보기에 두께의 차이는 커 보입니다. 맥북프로의 좌측에는 포트가 많이 있습니다. 몇 일 전 Macworld에서 발표된 17인치 맥북프로는 USB포트가 3개였네요. 1월 말에 출시된다고 하죠. 저 길쭉한 SSD 격납고에는 언제 채울지 기약할 수 없네요. ㅡㅡ;

반대편입니다. 맥북에어에는 없는 ODD입구죠. 맥북에어의 외부 포트 세 개는 아주 간단합니다. 헤드폰, USB, display port죠.

두께는 둘이 크게 차이 없어보입니다.

하지만 얇은 쪽의 상황은 다르죠. 저 하얀 빛는 숨을 쉬고 있다는 표시입니다. 전면부입니다.

맥북프로 좌측앞쪽에는 배터리 게이지가 있습니다. 에어의 상처는 제가 기계막장이라 잘 떨깁니다.


맥북에어는 처남에게 선물했습니다. ^^;
처남이 저에게 맥북프로를 사라고 계속 권유했던 이유였죠.
Posted by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룟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09 21:48

    처남이 매우 영리하시군요!

  2. 마음으로 찍는 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14 11:10 신고

    우우우... 부럽습니다. -_-

  3. tohapp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17 23:28

    그럼 맥북프로를 사셨다는 말씀이에요? 와우... 어떠세요?
    IBM 레노버 x200 과 맥북프로 고민중입니다.
    가격이 같다면야 맥북프로 이겠는데 + 100만 이...

  4. 니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22 12:59

    kenu님 이럴때 보면 꼭 미국에 계시는 분 같아요.. 어쩜 애플물건을 그리 잘 지르시는지....-_-;;; ㅎㅎ

맥북프로 개봉기

2009. 1. 8. 12:15
맥북에어 초기모델의 성능이 하도 후덜덜해서 바꿨습니다. 아내의 동의하에 삼개월 할부로 질렀죠. 그런데 지금 저는 백수입니다. ^^;
여튼 MBP(macbook pro) MK471H 모델 개봉기입니다.
예전 MBP 박스가 검은색으로 기억합니다. 흰색으로 바뀌었습니다.

MBP를 감싸고 있는 비닐포장 공법은 똑같습니다.

케이블에서 아쉬운 것은 VGA 케이블 커넥터를 따로 구입해야되는 것입니다. mini display port를 지원하는 빔프로젝트를 본 적이 없어서요.

이전 어댑터에 비해 조금 작아졌습니다.

레오파드와 iLife DVD입니다.

이 천의 용도는 도대체 뭔지 모르겠네요. ^^; 청소용인가 고민하게 합니다. ipod touch에도 들어있고, 하여간 다 있습니다.

터치 패널 설명 부분입니다. 클릭버튼이 없어졌고, 네 손가락 기능이 지원됩니다.

15" 화면인데, 드디어 기동을 시작합니다.

타임머신을 통해서 계정복사로 MBA에 있는 정보를 MBP로 가볍게 옮겼습니다.
80G에서 320G로 넘어오니 마음이 확 트이는군요.
VMWare로 윈도우XP 설치하는데 15분이면 충분하네요.

http://store.apple.com/kr/ 정가 사이트입니다.
http://store.apple.com/kr_epp_117741 ADC(http://developer.apple.com/) 회원용 10~20% 할인 사이트입니다.

비싸게 산 만큼 더 잘 써야겠죠.
Posted by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lifepol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08 13:23 신고

    축하드립니다. 이번엔 무사히 오래오래 잘사용하시길... ^^

    하지만.. 애플코리아는 도둑넘들인것 같습니다.

    위에 써놓으신 http://store.apple.com/kr/ 에 가보니... 노트북 가격도 가격이지만...

    끼껏해야 2-3만원하는 메모리를 12만원에 기껏해야 2-3만원 더 주면 증가될 120Gb Hdd -> 160Gb Hdd 도 8만원이나 받네요.. ㅡㅡ;;

    애플은 이제 귀족노트북이 될듯 합니다.

    노트북하나 사려면.. 한달 월급은 모조리 같다 바쳐야 할듯 하니.. ㅠ_ㅠ

  2. drzekil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08 23:12 신고

    허헙.. 이건 엄청난 염장인데요..ㅜㅜ
    저 비싼녀석을...

  3. rkJu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08 23:30

    맥북프로ㅎㄷㄷ이네요.
    그나저나, 위의 천의 용도는 액정닫기용이 아니던가요^^;

  4. archmond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14 15:39 신고

    부럽습니다...ㅎㅎ

  5. cas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14 19:32

    천의 용도는 액정을 닦을때 쓰는 놈이랍니다.. ^^

    그나저나 이번에 구입하신 제품이 추가요금을 조금 지불하면 iLife 09로 바꿔주는 기간에 포함이 되어 있는지 궁금하군요. 만약 안된다면 많이 슬프실 것 같은데..

    그리고 마지막으로 부럽네요.. 저도 얼른 랩탑을 하나 구입을 해야 하는데, 몇개월째 저울질만 하고 있네요..

  6. 알 수 없는 사용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24 02:58

    케뉴님 궁금하것이 있습니다
    정가 애플 사이트와
    http://store.apple.com/kr_epp_117741 링크거신 이사이트의 차이점이 머죠?
    회원용이라고 되있는데

    정가 사이트로 접속을 하는거랑
    http://store.apple.com/kr_epp_117741 이곳이랑
    정말 가격이 차이가 나는데

    회원이라면 애플 스토어 회원을 말하는건가요??

    지금 맥북을 살려고 계속 알아보고 있는데
    맥북카페도 가보았지만
    http://store.apple.com/kr_epp_117741 이곳은
    제가 처음보아서 너무 신기해서 질문을 드립니다

    • kenu허광남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9.01.24 03:11 신고

      주변에 친척이나 친한 학생있으면 거길 통해서 사셔도 됩니다. ADC 유료회원은 학생이 $99인데, 일반인은 무진장 비싸다네요. 학생 증명이 가능하면 된다고 합니다.

  7. 알 수 없는 사용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24 04:12

    케뉴님 답변감사합니다

  8. tohapp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2.02 19:13

    MacBookPro 를 사야 하는 이유 5가지만 알려주세요
    아내를 설득하기 위함 입니다.

    • kenu허광남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9.02.02 22:19 신고

      1. 다양한 경험
      2. 탈 독재
      3. 모험가 정신
      4. 뽀대
      5. 돈지X인줄 알지만 그래도...,
      명품 사는 거랑 비슷하다고 해야겠죠.
      지금 일하는 곳 4명 중 세 명이 맥유저네요.

      새복많이요. ^^

  9. gracepathwa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2.18 20:33

    안녕하세요~맥북 덕분에 잘봤어요..저도 노트북 사야하는데
    휴대용도 중요하고 기능도 중요한데
    맥북에어랑 프로 어떤걸 추천하시겠는지~
    전 애플꺼 노트북 한번도 안써봐서 도저히 모르겠네염~ㅠ
    에어라면 어떤것을, 프로라면 어떤 모델을 추천하시는지 도와주세여~
    으아~노트북 사는것도 쉽지 않네영~감사합니다~

  10. gracepathwa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2.18 20:37

    아~! 그리고 학생이라면 위에 답글중에 그 저렴한 사이트에서 구입이 가능한거예요~?
    가격 차이가 상당하네요~
    그런거 첨 봤어요~학생이라면 다 할인이 가능한건가요~?
    감사합니다~

타임머신으로 맥북의 자료를 보관했었습니다. 새로운 레오파드로 이전 자료를 다 복사하려니 깜깜하더군요. 하지만 "마이그레이션 지원"기능을 통해서 타임머신을 연결하니까 이거 일도 아니군요.

마이그레이션 지원 창은 다음과 같이 뜹니다. 사용자 계정, 응용 프로그램, 네트워크 및 컴퓨터 설정, 파일 등등

참고로 새로 맥을 설치할 때 tmpuser 같이 임시 관리자 계정으로 만들고 타임머신으로 이전 계정을 복사한 뒤에 임시 계정은 삭제하면 좋습니다. 계정 id가 같은 경우 복잡해지더군요. 그래서 다시 깔고 다른 id로 만들어서 이전의 계정을 잘 옮겼습니다.

좋은 게, 만여통의 메일과 스티커, iCal 데이터 등등 빠짐없이 잘 따라오더군요.


Posted by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익명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3 14:52

    비밀댓글입니다

  2. 달룟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3 15:44

    응용프로그램도 잘 붙나요? 설정들도 있을터인데...

  3. drzekil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3 17:45 신고

    정말 타임머신을 이용하면 편하지요..
    간혹 유료 어플리케이션 레지스트레이션이 풀리는 경우가 있습니다..
    제 경험을 포스팅했던것을 트랙백 걸어놓습니다..
    너무 완벽해서 문제점도 그대로 갖고 오는게 아닌가 걱정하기도 했습니다만..
    문제점들은 안넘어오던것 같습니다..^^

맥북프로 빨라서 좋은데, 발표가 많은 저에게는 46,000짜리 어댑터 별도구매가 쫌 거시기 합니다.

물론 Mini DisplayPort 를 지원하는 빔프로젝트라면 필요없겠지만, 그런 빔이 국내에서 접하기 쉽지 않을 것이기 때문에 현재로써는 필수 구매품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Posted by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냥길동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12 16:27 신고

    계륵같은 존재....ㅋㅋㅋㅋ... 저두 전애 맥에서 필요할거같아서 샀지만..
    실제론 딱 한번썻나...? (2년동안..한번..;;)..

  2. greatki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15 00:51

    apple 카테고리가 따로 있지는 않네요. 그래서 여기에 씁니다. 그리고, 지금 OS X 사파리에서 접근했는데 코멘트 영역에서 한영전환이 안 되네요. -_-; 만약 이 글이 올라간다면 다른 에디터에서 작성하고 붙여쓰기 한 글입니다. 저도 블로그랍시고 만들기는 만들었는데.. 지금 이 글에 달린 덧들 중에 말씀하셨듯이 계속 해 봐야 늘 것인데 저는 생각만 너무 앞서는 것 같습니다. 아무튼 부끄러운 블로그이지만 트랙백과 덧글로 제 존재를 알리고 갑니다. 이제라도 하나씩 해결해 나가도록 해 봐야지요.

일단 감상하시고, ^^;


참 고마운 동영상이죠. UCC처럼 올렸지만 광고에 한 표입니다.
제가 그렇게 생각하는 것은 광고쟁이들이 많이 쓰는 맥북프로 때문이죠. 지하철이나 광고사진에 나오는 컴퓨터는 50% 이상이 맥북 그것도 프로입니다. 요즘은 맥북에어가 대체를 해 나가고 있지만요.

유치원에서 춤추는 아가씨가 음악을 시작하려고 컴퓨터를 동작시키는데, 직사각형 가운데 하얀 사과 모양이 맥북프로라고 생각하는 근거입니다.

저야 하나 더 사고 싶은 것 중의 하나죠. 성능 짱이니까요. ^^; 사실 맥북 에어는 성능이 좀 ㄷㄷㄷ입니다.

이런 광고는 쌍수 환영입니다.
Posted by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선인장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07.04 19:26 신고

    오늘 종일 검색어 상위에 랭크되어있던건데^^
    야근하면서 블로그 들어와보니 감상하게 되네요 ㅎㅎ

    왠지 버전2가 있을것 같은데요^^

    개인적으로 맥북은 꼭 써보고싶답니다 ^^;

  2. 산골 김저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07.04 21:48 신고

    근데 케누님..
    샤방 샤방~ 저 아가씨가 너무 눈 부셔서..맥북이 잘 안보여요~ ^ ^

  3. 무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07.05 12:16

    아가씨 뒤에 보이는 WIGO 포스터.. 저거 우리담배에서 나오는 담배라더군요.
    유치원에 담배 포스터가 붙어있을리가 없겠죠?

    담배광고에 한 표 던집니다. ^^

  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07.05 20:18 신고

    가슴은 성숙한 반면 다리가 많이 짧네요.
    가슴 성형외과 광고에 한푯!!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