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02019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위키피디어를 보면 아이튠스가 아이팟보다 먼저 나왔습니다. 디지털 콘텐츠 유통채널을 확보한 후에 그것을 포터블하게 들을 수 있는 아이팟이 나왔다는 얘기죠.

2001년 10월 출시된 iPod


2001년 1월 출시된 iTunes


"내(SW)가 니(HW) 시다바리가?" 라는 대사가 생각합니다. 
삼성이 iTunes를 따라 잡는 그날을 위하여.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이폰/아이팟터치 기기의 화려한 사용자 인터페이스에 현혹이 되어서 좋아보이지만 숨겨진 빙산 하부가 있습니다. iTunes입니다. 전 세계에서 가장 큰 음악 유통사가 애플입니다. 온라인 영화도 마찬가지이고요. iTunes라는 디지털콘텐츠 유통채널로 인해서 애플이 벌어들이는 수익이 장난이 아닙니다. 스티브 잡스가 애플에서 쫓겨나 픽사에서 영화산업에 있는 동안 영화/음반 인맥들을 만들어 놓았기 때문에 iTunes같은 서비스플랫폼을 만들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iTunes는 국가별로 서비스가 구분됩니다. 그 나라에 맞는 언어로 보여지기도 하지만 국가별로 보여지는 콘텐츠에 제한이 가해지기도 합니다. 아이폰/아이팟터치에 열광하지만 한국 계정으로는 정말 볼 게 없습니다. 게임이라도 할라치면 미국 이메일 계정을 하나 더 만들어서 신용카드는 None으로 세팅하고 무료 게임 받아서 노는 방법과 미국 애플스토어에서 $15 이상하는 gift card 사서 미국 계정에 등록한 뒤 사용하는 법, 그리고 홍콩에 계정 만들어서 한국 신용카드로 결제하는 법 정도가 있습니다. 게임에 관한 법률과 프로세스가 자유롭지 못한 나라입니다. 청소년 보호법이 좀 과하죠. 춘향과 이도령, 로미오와 줄리엣도 미성년자였는데 말입니다. 여튼

아이폰/아이팟터치가 잘 되려면 iTunes에 대한 적응이 제일 중요할 것입니다.
제가 아이팟터치를 분실하고 새로 샀을 때 iTunes에 백업된 것을 통해서 예전과 똑같이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기기가 망가져서 포맷을 해도 백업이 탄탄하기 때문에 걱정이 안 되더군요. 물론 iTunes가 깔린 OS가 맛이가면 이건 답이 없어지지만 말이죠.



요즘 안드로이드폰 구해서 간단한 애플리케이션 개발하고 있는데, 아주 재밌습니다. 좀 익숙해지면 아이폰용 애플리케이션으로도 포팅할 계획입니다.

조금 더 자유로워진 무선 통신 환경에 박수를 보냅니다.

관련글:
http://okjsp.tistory.com/tag/itunes
http://okajun.egloos.com/3976560 아이튠즈 스토어 너무해 ;ㅁ;
http://delpini.egloos.com/2479284 iTunes Gift Card 50$ 구입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eter Ki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12.21 18:06 신고

    동감합니다. 단순 device가 아닌 컨텐츠까지 조합된 하나의 인프라인거죠.

iPodtouch/iPhone이 나왔을 때 $10짜리 SEGA의 게임이 5판짜리 lite버전으로 무료체험판이 공개되었습니다. ^^;
몇 일 째 Top Free 1등입니다.

iShoot 게임 다운로드 받고 있습니다. 이것도 괜찮더군요. QuickVoice는 headset연결로 녹음이 됩니다. 모두 Free 입니다.

^^ 깜찍합니다.

SMB 경험해 볼 만 합니다.

AppStore의 경쟁이 치열해지는 가운데, Free Top 25에서 인지도를 얻고 이것이 판매로 이어지는 전략을 취하는 듯 합니다. 저는 궁금증이 풀려서 시원합니다. 5판이면 저에겐 충분하니까요. TapDepense는 요즘도 가끔 합니다.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2.04 10:09 신고

    책은 쓰고 있는거야?
    요즘 이클립스 관련 책이 연속으로 나오던데?

  2. dalio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2.12 09:00

    제어가 너무 힘들더라는...

스파르타 모드를 비롯해서 여러 제한이 걸린 게임이 등장했습니다. Credit Crisis라는 게임모드도 있습니다. 어째 피부에 팍팍 와닿는군요
화살 타워는 4단계까지 업그레이드 됩니다. 좌측상단에 게임모드가 나옵니다. Classic 모드입니다.


네트워크를 통해서 점수를 확인해봤는데, 모두 장난이 아니군요.

다 깨서 재미없으려고 했는데, 가만두지 않는군요.

아이팟터치와 iTunes 계정이 있으시면 다음 링크로 바로 이동됩니다.
http://itunes.apple.com/WebObjects/MZStore.woa/wa/viewSoftware?id=297558390&mt=8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28만원이면 뷰티폰,햅틱,옴니아류보다는 싸지만 그래도 터치라이프를 즐겨야죠. 특허로 중무장된 터치 UI 이기 때문에 기막힌 기능들을 확인할 수 있을 것입니다.
http://www.taptaptap.com/blog/10-useful-iphone-tips-and-tricks/ 

저야 쓸 일 없지만 umlaut-u 입력방법도 있습니다.

iTunes를 이용해서 음악도 많이 들으실텐데 동그란 네모의 홈키를 연속으로 누르면 재미난 모습도 볼 수 있을 것입니다.

아이폰이 나와도 그닥 지르고 싶은 생각이 없습니다. 아이팟터치 8기가로 저렴하게 놀고 있으니까요. 그냥 전화는 UI가 쩌는 뷰티폰쓰고 있습니다. 전자사전과 SMS, 전화로 잘 쓰고 있죠. 배터리도 아이팟터치보다 오래가니까 그냥 쓰고 있습니다.

아이폰이 나온다 해도 요금제가 맘에 들지 않을 것 같고, iTunes에 대한 정부의 관련법도 진흥보다는 규제에만 신경을 쓸 듯 하기 때문입니다. 청소년 보호법이 제일 대표적이죠.
미쓰홍당무 영화 정보를 네이버에서 찾다가 실명인증 로그인 해야되는 것 보고 혀를 내둘렀습니다.

푸념이 길어졌습니다. 여튼 기기도 기기지만 사용자의 활용도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잘 쓰세요.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esstor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6 18:51 신고

    아아팟이 있으니 다른 핸드폰이 전혀 안부러워요. 이것 저것 할 것도 많고 ^^; 링크 좋은 정보네요 감사합니다

  2. 달룟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7 11:29

    KorSubway
    Vegas Lite
    Truphone
    PenguineLite
    처음 보는데, 저도 깔아볼께요.^^

  3. archmond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1.14 17:48 신고

    저는 해킹부터..ㅠㅠ

게임에 빠지기 싫으신 분들 무진장 많습니다. 그 분들은 이 포스팅 지나가세요. 
아직 EASY도 깨지 못하고 있습니다. 하다 보니 몬스터의 여러 특성이 변하더군요. 특히나 체력 게이지요. 몬스터를 클릭하면 그 세부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하단에 나오는 몬스터의 정보입니다. 이런 세세한 하나 하나가 게임의 맛을 살려주는 것 같습니다. 의외로 제 블로그에 "tapdefense" 키워드로 들어오시는 분들이 꽤 되는군요.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성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5 17:30

    국내 계정에서는 검색이 안되네요. 미국계정에서 그래도 정식으로 국내 애플리케이션들 구매해보겠다고 변경했더니(계정 하나 더 만들걸-_-) 이런 애로사항이 있네요.

    맥용애플리케이션 크리스마스 선물꾸러미(http://givingtree.macheist.com/ )는 받으셨나요?

    • 케누 kenu허광남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8.12.25 20:50 신고

      보호법이 많아서 걸리는 게 많은 나라 중에 하나입니다. 미국에 있을 때 만든 계정이 있어서 저는 그걸 씁니다만 위태위태합니다.
      연말 연시 잘 보내세요.

  2. esstor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5 20:50 신고

    아직 이지시라니 ^^;
    제일 처음에는 애로우로 어느 정도버티시고 초반에는 할로 2개로 인터레스트를 구입해서 돈을 늘려 나가셔야 해요
    돈이 1000~2000 정도 되면 그 담부터는 이자로만 업그레이드 해도 되거든요.
    초반에는 애로우 중반에는 매직, 중후반에는 아이스, 그리고 35판 이후부터는 스톰(특히 스톰을 마지막까지 업그레이 해야만... 통과 가능해요) 으로 공략하면 되더라구요..
    돈이 많아야 하니 초반에 몇마리 통과하더라도 꾹 참고 짠도리처럼 골드를 가져보세요
    꼭 깨시길

  3. 자수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5 23:14 신고

    저도 이제 슬슬 아이팟을...
    아이팟의 세계로.... 아이팟 어플들은 정말 대단한 것 같아요~

  4. 마음으로 찍는 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6 13:22

    저도 아직 easy를 깨지 못하고 있네요. esstory님의 이야기를 참고 삼아 다시 한번 도전해 봐야 하는 것인가요??? 그나저나... 치트키... 저도 동일한 생각을 했었습니다.

    show me the money!!!

  5. Nem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27 00:26

    if u can, try "FieldRunner." It costs $5 but really fun.
    I tried both FieldRunner and TapDefence, but in FieldRunner, you can make route. :)

가끔씩 AppStore에 들어가서 Top25의 Top Free 탭에 들어갑니다. 무료 게임들의 랭킹이죠. 1. Space DeadBeef도 재밌습니다. 그런데, TapJoy의 TapDefense 이거 다운받아서 오늘 책 쓰는데 절반의 시간은 뺐긴 것 같습니다.


마치 와우의 지구랏 같은 느낌이 드는데, 게임의 줄거리는 지옥에서 튀어나온 괴물들이 천국으로 들어가는 것을 막는 것입니다. 여러 공격용 기물을 세워서 방어하는 것이죠. 물론 제한된 골드를 활용해서 더 세우거나 성능을 업그레이드할 수 있습니다.

느낌은 워크래프트2 정도의 분위기입니다. 저 길을 따라 몬스터들이 이동하죠. 길 옆에 세워둔 것이 방어용 망루와 대포, 물대포입니다. 물대포하니 짠한 기억이... ㅡㅡ;

이쯤 되면 거의 끝을 향해 달려갑니다. 몬스터들의 체력이 높아지고, 이동 속도도 빨라지며 무리지어서 다닙니다. 스타크래프트의 이동전술을 배웠나 봅니다. 일렬 종대는 필시몰살이라는 피해야 할 병법이죠. 일렬종대 마린, 또는 저글링들 말이죠.

게임이 종료되고, 랭킹 기록을 남길 수 있습니다.

아흐~ 또 해야죠. 소리는 없는데, 은근히 즐기는 게임의 맛... ㅡㅡ; 힘들어질 것 같습니다.
아이폰/아이팟터치의 게임, 이제까지는 자랑용이었는데, 서서히 즐길만한 놈들이 출현하고 있습니다.
아~ 아이폰/아이팟터치 게임개발로 전향할까봐요.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열이아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16 03:03

    음 저도 왜 소리가 없을까 하고 있다가 다시 옵션을 보니깐 기본옵션이
    소리 없음이군요. 대부분 기본 옵션으로 소리를 켜놓는데
    아이팟 어플들은 소리없음이 기본인것 같아요.
    스테이지 끝나고 나오는 팜파레 소리가 왠지 정겹네요. ㅎㅎ

  2. 달룟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16 07:16

    32판까지 갔는데... 이지보다 노멀이 쉬운거같아요.

  3. eminenc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16 14:33

    왜 제 아이팟에는 위의 게임들이 안 나올까요 -_-;

  4. eslif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17 08:28

    지난 주말 이것 때문에 새벽까지 집사람과 열심히 머리 싸메고 싸웠더니 이제 하드 레벨 정복만 남았습니다. 한번 시작하면 30분 이상 가니, 정말 시간 잘 가네요
    근데 가까이 몰입해서 그런지 눈이 좀 아픕니다. ㅎㅎ. 간만에 재밌는 게임이더라구요.

아래 그림과 같이 현재 플레이되는 음악을 다른 애플리케이션에서 바로 컨트롤할 수 있는 기능이 있습니다. 홈 버튼을 더블클릭하면 나오는 화면입니다. ^^; 오늘 알게 되었습니다. 가끔 이 화면은 봤는데, 어떻게 나오게 하는지 한참을 찾았네요.

truphone 이라고 아이팟터치로 음성채팅이 가능한 애플리케이션이 나왔다고 합니다. 헤드셋이 필요하다는데, 테스트해보고 싶군요.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lovedev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14 00:10

    잠금 상태에서도 한번 해보세요 :)

  2. dazzilov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2.15 10:31

    처음 이 기능 알았을때. 우와 신기신기..했더뉘..
    울오빠 왈.. 아이팟은 음악듣는 기계야.. 라더군요. ㅎㅎㅎ

ipodtouch의 OS가 2.2로 업데이트되었습니다. 그에 따라 개발툴킷인 xcode도 없데이트 되었네요.

용량이 1.56기가라 작지 않군요. 9m2621로 빌드번호인 듯 합니다.

Apple Developer Connection 사이트에서 다운로드 가능합니다.

일단 설치는 완료했습니다.
아~ 개발하고 싶은데 말이죠.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냥길동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1.24 12:17 신고

    ㅋㅋㅋ 저두 공부해야하는디...
    울 시즌방(보드) 사람중에 objective-c공부한 녀석이 있더군여..
    c로 소켓통신도 해보구...ㅡ.ㅡ) 캐나다에서 일하다와서..영어도 초큼...아는듯하구..
    붙어댕겨야긋어여...ㅎㅎㅎ

    보드도 짱 잘타든데.. 캐나다 보드강습 자격증있다구..ㅡ.ㅡ) ~ 오오..

    여러모루..쓸모있는 녀석일세..ㅋㅋㅋㅋ...

  2. 화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1.25 08:21

    헤롱대는냥냥님이 아시는분 완전 초고수시군요 ^^;;
    몇년째 낙엽보드 ㅠㅠ

메일의 버그 개선과 사파리 브라우저가 좀 더 개선된다고 하네요.
업데이트 파일 크기가 277메가라 가볍지는 않군요.


iTunes도 8.0.2로 작게 업데이트 됩니다.


xcode도 업그레이드 되는지 확인해봐야겠네요.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크몬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1.21 19:20

    아이팟 사고파요.

  2. 냥길동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1.24 12:17 신고

    아이폰나오면 터치팔구~ 갈거에요..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