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62020  이전 다음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http://www.okjsp.pe.kr:8080/ 허드슨을 이용해서 사이트를 관리를 하고 있습니다. SVN에 소스를 커밋하면 1시간마다 또는 즉시 운영에 반영할 수 있는 시스템이고, 1시간마다 테스트케이스를 돌리기 때문에 언제 문제가 발생했는지 모니터링할 수 있는 지속적인 통합(Continuous Integration) 도구입니다.
관련해서 포스팅한 글도 조금 있지요. http://okjsp.tistory.com/tag/hudson

오늘 RSS를 통해서 본 것인데, 충격적이라 포스팅합니다.

허드슨은 http://hudson.dev.java.net 에서 오픈소스로 진화하고 있었는데, 이게 java.net을 떠나서 github로 둥지를 바꿨다고 합니다. http://www.infoq.com/news/2011/01/hudson-jenkins 
위 글에 따르면 oracle 관리 아래 java가 들어간 이후로 java.net의 대대적인 개편이 있었고, 이게 서비스를 마이너스로 만들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Github로 이전했다네요.

예전엔 http://hudson-ci.org/ 와 화면이 같았었습니다.


Oracle had applied for the Hudson trademark on October 29th, when the developers were in progress of moving the code off to GitHub.

from: http://www.infoq.com/news/2011/01/hudson-jenkins 
프로젝트 이름을 바꾸는 이유는 오라클이 Hudson으로 상표를 만들고 있는 것 같습니다. 으악~ 이거 뭐... 영어사전의 모든 단어로 상표권을 만들 기세입니다.

이름을 바꾸지 않고도 잘 해결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혼동이 가중되지 않도록 말이죠.
개인적인 심정으로는 그냥 IBM이 Sun을 가져갔으면 더 발전적이지 않았을까 생각됩니다.

오라클은 나중에 영화나 미드 시리즈를 만들어도 흥행할 것 같습니다. 드라마를 쓰고 있네요. 파란만장 자바 이야기.

허드슨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Posted by 케누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