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022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내가 개발팀을 이끈다면

팀원들에게


내가 개발팀을 이끈다면

경영진에게


요즘 고민하기 시작하는 주제입니다.


image from: http://www.daito.kr/?mid=photo&page=6&document_srl=1037

Posted by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룟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1.17 23:11

    그림이 너무 멋집니다. 퍼갑니다.

  2. Ra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1.19 12:04

    안녕하세요. kenu님
    재미있는 그림이네요.
    개발팀을 이끈다....
    미국에서는 개발자 Track, 관리자 Track이 확실히 구분되어 있어서 개발자면 개발자, 관리자면 관리자가 확실히 나눠져 있는데, 우리나라는 개발자가 고참이 되면 자연스럽게 관리자가 되는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 그렇다고 하더라도 개발자 출신의 팀장이나 관리자라면 좀더 전문적인 관점에서 팀을 관리할 수 있겠죠.

    • kenu허광남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8.11.19 12:29 신고

      안녕하세요.
      관리의 기술은 개발과는 많이 다르니까 그렇겠죠.
      심리학이라던가 리더쉽 같은 관리 과정은 꼭 개발팀장이라서기 보다 관계형 인간의 면에서 필요하다고 생각됩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

  3. gildong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11.26 13:53 신고

    근데 거꾸로 생각했을 때 우리 팀장이 개발 한번 안해본 사람이라면 관리자로 인정(?)하기 싫어질듯 싶어요~^^

    • kenu허광남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8.11.26 15:25 신고

      개발직에 너무 우리 자신을 몰아넣고 울타리를 치는 게 아닌가 생각이 들 때도 있습니다.
      서비스 메이커의 입장에서 공통점이 있을 텐데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