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전적인 자바 클래스의 테스트는 main() 메소드에 값을 찍어보는 코드를 넣어서 콘솔에서 확인합니다. 이클립스에 익숙해진 덕에 JUnit에서 System.out.println() 집어 넣는 것은 초딩같은 습관이라고 생각을 "저만"했었습니다. 하지만, 찍어본다는 것 그리고 그것을 눈으로 확인하는 것은 굉장한 심리적 안정감을 주기는 합니다. 아직 assertEquals() 는 보이지 않는 신뢰가 필요하기 때문이죠.

httpunit의 테스트코드를 보니 재밌는 부분이 있었습니다. 상당히 많은 수의 테스트케이스에 main() 메소드가 있었고, 그 메인메소드는 JUnit을 기반으로 해당 테스트코드를 수행하도록 만들어주는 것이었습니다.


suite() 메소드를 inline 리팩토링하면 junit.textui.TestRunner.run( new TestSuite( EncodingTest.class ));  를 통해서 실행을 합니다. Java Application 으로 실행한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
Time: 3.813

OK (14 tests)

물론 이 클래스는 JUnit을 통해서도 실행됩니다.

다른 사람의 코드를 읽는 것, 프로그래머 소통의 시작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참고로 HttpUnitTest 클래스의 상속구조입니다. ctrl+T 로 이클립스에서 볼 수 있습니다.


 

  1. iolo 2008.11.03 22:33

    대부분의 assertXXX 메소드들은 첫번째 파라메터로 메시지를 줄 수 있지 않나요?
    제 경우엔 unit test 안에서만 System.out과 System.err을 쓴답니다^^;

    • kenu허광남 2008.11.04 01:55 신고

      메시지가 성격이 다르죠. 보통은 파라미터에 값을 찍어보니까요.
      하긴 실제 코드에서 System.out , System.err 쓰는 것보다는 테스트코드에서 쓰는 게 훨씬 낫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