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022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한국형블로그마케팅
세이하쿠님이 쓰신 책을 지금 막 다 읽었습니다.
외국의 블로그 마케팅 사례는 정말 하나도 싣지 않았습니다. 에스보드 상품의 블로그 마케팅 경험을 중심으로 기업이 기존 PR(public relations)에서 블로그로 진화할 때의 주의점을 잘 적어놓으셨습니다.

300페이지의 좋은 지질입니다. 출판사도 매일경제신문사 같은 알려진 곳입니다. 하지만 제가 읽었던 서적들과 달리 책의 구성은 블로그였습니다. 기승전결이 있는 소설은 아닙니다. 아쉬운 것은 책을 마치면서 에필로그가 없다는 것이지만, 세이하쿠님의 블로그가 그 에필로그를 대신한다고 생각해야겠죠. 그렇다면 역시 이 책은 세이하쿠님의 블로그를 위한 낚시책이 되는 것인가요? ㅋㅋ

저도 팀블로그를 쓰고 있습니다. 저희 회사 팀블로그이죠. 책임은 저희 팀장님이 지고 계시지만 운영의 주체로 고민이 아주 많습니다. 쇼핑몰 개발팀의 팀블로그에는 어떤 내용들이 들어갈 것인가. 팀브랜딩을 위해서 어떻게 운영을 해야하는가. 팀원들에게 어떻게 독려해서 블로깅을 하게 할 것인가. 이러한 고민들이 흰머리를 생기게 하고 있습니다. (절대 제가 나이가 들어서 흰머리가 늘어난다고 생각하기 싫습니다. 안돼~)

브로셔의 온라인판이 기업홈페이지라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개발자 커뮤니티 사이트를 운영하면서 방문자가 기대하는 것은 정감있는 응대라는 것을 알았습니다. 티스토리 블로그를 채워가면서 꾸준히 글쓰는 일의 고단함도 느꼈습니다. 온라인에 글을 쓴다는 것은 의도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무의미하게 낙서하는 것, 인간으로 살아가면서 로그를 남긴다는 자체는 자신의 존재감에 대한 표출이라고 생각합니다.

좋은 책 내주셔서 감사합니다. 행복하고 좋은 내용으로 계속 소통해주세요.
Posted by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12.09 22:37

    방문자가 기대하는 것은 정감있는 응대. 기억해둘만 하군요. :)

  2. 수아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12.09 23:13

    맞어요. 어디를 방문하나 방문자는 의사소통을 원하게 되죠. 특히나 정감있는 응대를 해주는 주인이 운영하는 블로그라면 그 방문의 횟수는 증가할 수 밖에 없겠죠. 그러고 보면 우린 누구나 다른 사람들에게 자신을 알리고 싶어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아니 원천적 의사소통의 욕구라고나 할까요.^^ 팀블로그를 쓰시고 계시군요. 구성원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가장 중요하겠죠. 저도 내년엔 저희반 학생들을 대상으로 팀블로그에 도전해보아야겠습니다. ^^
    p.s 참 처음이렇게 와서 인사도 못드리고 불쓱 코멘트 남겼습니다. 미투의 수아기 입니다. 만나뵙게 되서 좋습니다.^^

  3. 알 수 없는 사용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12.09 23:20

    하하하 낚시용 책이라뇨? ㅋㅋㅋ 솔직히 말씀 드리면 저는 블로그에 많은 분들이 오시는 것을 좋아하진 않는 편입니다. 좀 심심하고 한적한 편을 좋아하죠. 그래서 글의 제목도 낚시용 헤드라인을 배제하는 편입니다. 일단 흰머리 나신 분들에게는 유대감(?)을 많이 느끼는 편입니다. 재미있게 보셨다니 저두 기쁘네요. 앞으로 더 깊이 있는 소통과 교감을 통해 함께 발전해 나갔으면 합니다. 좋은 밤 되세요^&^

    • kenu허광남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7.12.09 23:58 신고

      제가 요즘 고민하고 있는 부분에 대해서 책에 많이 언급되었습니다. 고맙죠. 그래서 한 글자 빼지 않고 읽었습니다 라고 말씀드리고 싶지만 양 옆의 주석은 넘어간 게 많네요. ^^;
      에스보드에 이은 또 다른 마케팅 성공사례들을 많이 만들어주세요. 행복하세요. ^^

  4. 하얀웃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12.10 14:53

    과장님. 저 이책 빌려주세욧!!!! 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