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022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인터페이스'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2.28 아이폰과 블루투스 헤드셋, 그리고 음성으로 조절하기
  2. 2008.05.19 뷰티폰과 아이폰 (2)
필요가 있어서 11만원짜리 헤드셋을 사게 되었는데, 1초정도의 시간차가 있군요.
그래도 음악들으면서 길을 다닐 때에는 괜찮습니다.

좌측에 버튼 3, 우측에 버튼 3이 있습니다.
우측의 가운데 버튼이 음악의 정지와 시작
좌측의 상, 하 버튼이 볼륨조절입니다.

좌측의 중앙에 있는 버튼이 재밌습니다.
아이폰의 음성조절 기능을 실행시켜서 한국어로 된 음성을 인식합니다.

아이폰을 들여다 보지 않아도 여러가지 기능으로 전환이 가능합니다.


아이폰은 참 여러가지 User Interface를 생각하게 만듭니다.

sponsored post : [Adobe RIA 공식 사이트(www.adoberia.co.kr)]
Posted by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뷰티폰과 아이폰

낙서장 2008. 5. 19. 14:38
엊그제 뷰티폰용 Mobile Sync II 업그레이드가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열심히 업그레이드를 하시는데, 어떤 기능이 어떻게 좋아졌는지는 통 알 수 없네요.

지난 자바원 컨퍼런스로 미국에 다녀왔습니다. 우여곡절 끝에 아이폰을 55만원정도에 샀죠. 재밌는 것은 그 이후로 뷰티폰은 그냥 전화에만 쓰고 있습니다. 네이트와 웹브라우저용 데이터세이프도 매달 26,000원씩 나가는 것을 10,000짜리로 바꿨구요.

아이폰 물론 핵을 해서 아이팟터치 대용으로 쓰고 있습니다. 아이폰 카메라로 찍은 게 1600x1200정도밖에 안되어도 뷰티폰의 500만 화소가 부럽지 않습니다. 전송할 때의 편이성이 너무 비교되기 때문이죠. 뷰티폰의 이미지 전송은 전송이 아니라 전투입니다. ㅡㅡ;

자바원 가보니 프로그래머들의 휴대폰은 다 아이폰일 줄 알았는데, 그렇지는 않더군요. 10명에 2,3명만 아이폰이고 블랙베리가 의외로 많았습니다. 그 외에 다른 폰들도 사용하던데, SMS를 꼭 채팅하듯 쓰는 모습이 기억에 남습니다.

뷰티폰, 어쩌겠습니까. 같은 회사에서 나온 터치웹폰 보다 못한데요. 1년 할부에 10개월 남았으니 질기게 쓸 것 같네요.

iphone sdk를 깔았으니 이제 장난 좀 쳐봐야죠.
Posted by kenu허광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산티아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05.19 15:37

    곧 블랙베리도 국내 출시되고.. 블랙잭2도 나올 모양이더군요. 아웅~ 뭘 지를까~